본문 바로가기

빠른네비게이션

서울대공원

이용정보

이용요금

공원입장요금

서울대공원 입장요금 안내
시설구분 어른
(만 19세~만 64세)
청소년
(만 13세~만 18세)
어린이
(만 6세 이상~만 12세)
동물원 5,000원 3,000원 2,000원
테마가든 2,000원 1,500원 1,000원
서울대공원
캠핑장
2,000원 1,500원 1,000원

단체요금

서울대공원 단체입장요금 안내
시설구분 어른
(만 19세~만 64세)
청소년
(만 13세~만 18세)
어린이
(만 6세 이상~만 12세)
동물원 3,500원 2,100원 1,400원
테마가든 1,400원 1,100원 700원
※ 캠핑장은 단체 할인 적용 안됨

공원시설요금

서울대공원 시설요금 안내
시설구분 어른
(만 19세 이상)
청소년
(만 13세~만 18세)
어린이
(36개월~만 12세)
리프트 5,500원
2회권(10,000원)
당일권(13,000원)
4,000원
2회권(6,500원)
당일권(9,000원)
3,500원
2회권(5,500원)
당일권(8,000원)
코끼리열차 1,000원 800원 700원
주차장 소형 : 4,000원 / 대형 : 9,000원

마라톤 및 등반

마라톤 및 등반 행사 참여비용 안내
어른 청소년 어린이
3,500원 2,100원 1,400원
※ 동물원 단체 할인요금 적용

자세히보기

  • 서울대공원 공식블로그
  • 서울대공원 공식페이스북
  • 서울대공원 공식인스타그램
  • 서울대공원 공식카카오스토리
  • 서울대공원 공식네이버TV

> 대공원 소개 > 대공원 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서울대공원 보도자료를 소개합니다.


서울대공원, ‘위령제’ 열어 세상 떠난 동물들의 넋 기린다

작성일
2018.11.07
조회수
68
원문 링크
첨부파일1
(석간) 서울대공원, ‘위령제’ 열어 세상 떠난 동물들의 넋 기린다.hwp

서울대공원, ‘위령제’ 열어 세상 떠난 동물들의 넋 기린다.
 - 서울대공원 동물원, 제24회 동물위령제 11월 1일(목) 14시 진행
 - 아시아코끼리 칸토, 큰바다사자 장군이 등 죽음을 맞이한 동물 추모
 - 생명의 존엄과 소중함을 함께 생각하는 의미 있는 행사

 

■ 서울대공원(원장 송천헌)에서는 서울대공원에서 살다가 세상을 떠난 동물들의 넋을 위로하고 생명의 존엄과 공존의 소중함을 생각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11월 1일(목) 오후 2시에 제24회 동물 위령제를 진행한다.

 

■ 서울대공원 위령제는 창경원 동물원 시절부터 서울대공원에 함께 했던 동물들의 넋을 기리기 위해 1995년 3월 남미관 뒤편에 동물위령비를 건립하고 제1회 추모행사를 가진 것으로 시작해 이후 해마다 서울대공원 직원, 시민들과 함께 동물위령제를 진행해오고 있다  
   ○ 1996년부터 매년 서울대공원 개원기념일인 5월 1일에 동물위령제를 거행하였으며, 2017년부터는 창경원 개원일인 11월 1일에 위령제를 진행해오고 있다.
   ○ 위령제는 행사에 대한 그간의 경과보고와 2018년 폐사한 동물들 소개, 대공원장의 초헌 후 동물원장의 제문낭독이 이어지고 대공원 직원의 아헌 순으로 진행된다. 참석자들의 헌화와 합동묵념으로 위령제를 마친다.
   ○ 남미관 뒤편에 있는 동물위령비의 뒷면에는 “오는 세상은 천국에서 누려다오, 고마운 넋들이여!”라는 오창영 전 동물부장의 시 마지막 구절이 새겨져 있으며, 많은 시민들에게 즐거움과 자연과의 공존을 알려준 동물들을 기리는 의미를 함께 담고 있다.

 

■ 위령제에는 대공원 전 직원, 동물보호단체 대표, 동물해설 단체교육
 참가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하며, 일반 관람객도 함께 참여할 수 있다.

 

■ 올해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세상을 떠난 동물들 중에는 아시아코끼리 ‘칸토’와 ‘가자바’, 남아메리카물개 ‘관악이’, 큰바다사자 ‘장군이’,브라자 원숭이 ‘구대장’ 등이 있다. 특히 장군이는 26세의 나이로 폐사하였는데 큰바다사자 수컷의 수명은 보통 15년이다.

 

■ 이처럼 동물원에서 세상을 떠난 동물들은, 야생의 동물들보다 평균 수명이 긴 경우가 많아 노령으로 인한 폐사가 가장 많고, 선천적인 질병이나 넘어지는 등의 불의의 사고로 사망하는 경우도 있다. 동물의 폐사 이후에는 부검을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동물건강과 질병예방 복지향상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이번 위령제에서는 추모사진 전시와 더불어 아시아코끼리 가자바에게 전하는 담당 사육사의 추모 편지낭독시간도 마련해 더욱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 송천헌 서울대공원장은 “위령제를 통하여 동물원 구성원인 동물들의 소중함과 생명의 존엄을 함께 생각하고, 인간과 동물의 공존을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전글
10월 24일 서울대공원, 국민은행· 해피피플과 서울대공원 동물복지 증진과 환경개선을 위한 업무 협약
2018.10.24 15:52:40
다음글
서울대공원, 조류사·제3아프리카관·야행관 재개장 특별 설명회
2018.11.20 10:59:39

제공부서 : 서울대공원 전략기획실|담당 : 양우정|문의 : 02-500-7030 메일보내기

수정 : 2017-05-25